어쩜 이렇게 잘 자는지 ㅋㅋㅋㅋ

냥이들이 잠자는 것만 봐도 배부르다 +_+

 

 

 

 

 

 

카라멜냥이도 쿨쿨쿨~

하양냥이도 쿨쿨쿨쿨~~

 

근데 정말 저러고 자는 게 편할까?

신기한 짜식들 ㅎㅎㅎㅎ

 

 

 

 

 

 

 

이렇게 하면 귀엽게 보일지 알고 일부러 그런건 아니겠지 ㄷㄷㄷㄷ

 

 

 

 

 

Posted by 로만주의자 자니준 트랙백 0 : 댓글 0

 

 

 

 

 

 

 

어떻게 살아야 할까라는 고민은 답이 없는 거긴 하겠지만 말예여.

기왕 사는 거라면 나는 신나게 재밌게! 그리고 멋지게 폼나게 살고 싶다요!

 

돈이 많지 않아도 좋다구요. 가난해도 잘 사는 게 더 멋있는 거 아냐요?

 

그냥 갑자기 이런저런 생각이 드는 그런 오후... 뻘생각을 해보았네요

 

 

 

 

 

Posted by 로만주의자 자니준 트랙백 0 : 댓글 0

 

 

 

 

생일이라서 케잌도 받고 선물도 받고 기분이 넘넘 좋아씀 ㅇㅅㅇ

감동의 도가니탕이었달까`~ 울컥 눈물날 뻔 했는데 겨우 참았...

 

모두들 고마워!!

 

앞으로 사랑과 관심으로 더 괴롭혀줄께 ㅋㅋㅋㅋㅋ 내 맘 알쥐?

 

 

 

 

 

 

 

Posted by 로만주의자 자니준 트랙백 0 : 댓글 0

 

 

뭐가 슬픈 건지 잘 모르겠지만 마음이 아파온다.

지친 것 같이 보이는 여자... 땅을 바라보고 비오는 날

짐을 주섬주섬 든 채로 걷는 모습이 왠지....

 

거리는 화려하게 반짝이지만, 삶은 거추장스럽다.

 

 

Posted by 로만주의자 자니준 트랙백 0 : 댓글 0

 

 

생활에 쫓겨서 바쁘게 살아가는 동안 정말이지 가끔 하늘도 보며

살아야지 싶은 생각이 드는데... 그 작은 여유 하나가 아쉽네요

이런 날, 가끔 하늘을 보러 옥상에 올라가보곤 합니다 :-)

잠시 하늘을 본 것 뿐인데도 기분이 참 좋아지곤 해요 ㅋㅋㅋㅋ

 

한번쯤 이런 리프레싱 해보시면 좋겠습니다 ^^

 

 

Posted by 로만주의자 자니준 트랙백 0 : 댓글 0

 

 

 

하늘이 참 높고 푸르더군요.

날씨가 굉장히 좋았지요!

 

북서울 꿈의 숲에서 뛰노는 시간~~

너무 행복했어요 ㅎㅎ

 

직원들이 모여서 배드민턴 치고 공놀이하고

잔디밭에 옹기종기 앉아서 치맥도 먹어가며 음악듣고 ^^

 

다음에도 또 갔음 좋겠어요!!

 

 

 

Posted by 로만주의자 자니준 트랙백 0 : 댓글 0

 

 

정말 어이없는 일이 대한민국에서 벌어지고 있다...

아, 화난다. 어째서 이런 일이 생기는 걸까?

 

담뱃값 인상안 입법예고는 광속으로 진행되서 오늘 마무리란다 ㅋㅋㅋㅋㅋ

국민들의 의견은 제대로 듣지도 않고 왜 이러냐고..!!

 

 

 

 

 

 

이런건 속전속결로 처리하고

담뱃값 올리면서 자동차랑 주민세도 올리고

그리고 하는 말이 국민 너님들 건강을 생각한댄다

나참 어이가 없는 일이 아닐 수 없다 ㅠ.ㅠ

 

 

 

 

 

 

최경환 부총리? 난 이름 처음 들어보는데 어쨋든

철저히 가증스럽구나 정말이지 노답이다 -_-+

 

 

 

Posted by 로만주의자 자니준 트랙백 0 : 댓글 0

 

 

 

 

나참 어이가 없다가 화가 나다가 하는데... 왜 그러냐면

정부에서 담배 가격 인상이야기가 나온 것 때문이다.

 

서민들이 어려운 삶을 살며 그나마 사는 낙이 술이랑 담배로

시름을 잊곤 하는데 이젠 건강 핑계로 가격을 올리겠단 거다.

 

몸에 나쁜 이유라면 차라리 마약류로 지정해서 못피우게 하던지!

지들 주머니만 채울 생각이면서 어딜 고양이 쥐 생각하듯이

값을 올린다 만다 하는 거냐고~ 설문조사 이야기도 완전 웃긴다;;

 

대체 몇 명한테 조사한 건지 모르지만 솔직히 이 상황이 너무 얼척없다.

나는 담배를 피지만 차라리 안피우던지 하는 편을 택할 건데 돈이 아까워서라기보다

저 얄팍한 인간들 주머니 더 채워주기가 싫어서다. -_-

 

아오 빡침

 

 

 

Posted by 로만주의자 자니준 트랙백 0 : 댓글 0

 

내가 아는 어떤 작가분은 여행을 다니는 게 일이라 다들 부러워 한다. 하지만 그는

사실은 그렇게 좋은 것만은 아니라며 남들이 보기엔 그렇게 팔자가 좋아보이나보다 한다.

 

음... 그렇게 말하긴 하지만 여전히 부럽던데.

 

느긋하게 천천히 일하는 걸 보면 정말 나도 그렇게 자유를 누리며 살고 싶어진단 말이지.

인간적으로 살고 싶다. 그럴 권리는 누구에게나 있는 것 아닐까? 배부른 소리가 아냐!

 

 

 

그런 의미에서 내년에는 베니스라도 다녀올 수 있게 되었으면 좋겠다.

 

Posted by 로만주의자 자니준 트랙백 0 : 댓글 0

 

아자아자이얏호임

 

 

 

 

오늘이 금요일이라서 기분이 넘 죠앙! >_<

 

오늘은 마치고 올만에 홍대로 옝만나러 가야지`~~~!!

 

 

카페도 가고 싶고 간만에 스파게뤼도 먹고 싶고

 

자주 갔던 술집도 들리고 싶은데 다 할 수 있으까?

 

 

 

 

 

 

오늘은 홍대 낼은 합정 그리고 잠시 박작가님도 봐야겠다 ㅋㅋ

 

에너지가 막 넘치는 금요일의 시작!!

 

 

 

신나게 달~려볼까!나!~

 

 

 

 

 

 

 

 

 

Posted by 로만주의자 자니준 트랙백 0 : 댓글 0